BCIS
NEW'S-K 칼럼

날마다 브리핑룸

공지 미국엔 있고, 한국엔 없는 선거절차

관리자님 | 2020.11.24 | 조회 423

coreaparty.com 

코리아당ㆍ날마다브링핑룸

20201124


미국엔 있고, 한국엔 없는 선거절차


1) 미국은  당선  확정까진 이의 제기까지 2개월

2) 한국은 당선 확정까지 불과 5-6시간 -개표 마감후 선관위 업무개시 당일 9시 확정발표

3) 확정 공포후 이의 신청은 효력 발휘를 못함

4) 대법재판이 늦어지는 이유

5) 415변호사들 이점에  대한 공직선거법 위헌소송해야 고의적으로 안함

6) 헌법재판은 오로지 변호사만 해야하고 이해관계자만 할 수 있음



트럼프의 정권인계 승복, 돌연 변심한 이유는...미시간주 개표인증이 결정타

최종수정 2020.11.24 11:20기사입력 2020.11.24 11:20

트윗 통해 "연방총무청에 절차 따르도록 권고"
미시간주 바이든 승리 선언...공화당 위원도 승인
소송전은 지속 예고..."우리는 계속 잘 싸워나갈 것"

트럼프의 정권인계 승복, 돌연 변심한 이유는...미시간주 개표인증이 결정타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현우 기자] 그동안 대선 불복 몽니를 부리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에 대한 정권 인계 절차를 승인한 것은 사실상 이번 대선 결과에 승복했다는 의미로 해석할 수 있다. 경합주를 중심으로 개표 결과를 확정하는 절차가 진행되면서 더 이상 불복을 고집하기가 어려워진 것이다.


23일(현지시간) CNN 등 외신은 경합주인 미시간주가 개표 결과를 공식 인증한 이후 트럼프 대통령이 이날 연방총무청(GSA)에 정권 인수인계 절차를 승인했다고 보도했다. 미시간주는 16명의 선거인단을 보유해 펜실베이니아(20명)와 함께 당선을 결정짓는 핵심 경합주로 분류된다. 사실상 바이든 당선인이 확보한 선거인단이 당선 기준인 270명을 넘겼다고 판단한 것이다.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이날 미시간주 개표참관인위원회는 개표 결과 바이든 당선인의 승리를 확정하고 이를 인증했다. 미시간주 개표참관인위원회는 공화당과 민주당 소속 2명씩 4명의 위원으로 구성돼 있는데 이 중 민주당 소속 2명과 공화당 소속 1명의 위원이 바이든 당선인의 승리 확정을 찬성했다. 나머지 공화당 소속 위원 1명은 기권했다. 공화당 소속 위원들까지 트럼프 대통령에게 등을 돌리면서 트럼프 대통령의 심경에 영향을 끼친 것으로 풀이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7일 바이든 후보의 당선이 확정된 이후 2주 이상 불복을 고집해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심각해진 상황에서 국정공백 우려가 커졌지만 이에 굴하지 않고 마이웨이를 고수했다. 민주당 소속 하원 세출위원장, 정부개혁감독위원장 등 의회 핵심 위원회 위원장들부터 정ㆍ재계 인사들은 지난주부터 줄기차게 당선인 신분 확정을 서두르라는 내용의 서한을 보내며 GSA를 압박하기도 했다.


트럼프의 정권인계 승복, 돌연 변심한 이유는...미시간주 개표인증이 결정타


대선 승리 보도 이후 2주 넘게 정식 활동을 개시하지 못하던 바이든 당선인 인수위원회의 정권 인수 절차도 빨라질 전망이다. 인수위는 그동안 GSA의 지원을 받지 못해 국가기밀에 접근하지 못했고 바이든 당선인은 보안이 안 되는 일반전화로 각국 정상들과 첫 통화를 해야 했다. 워싱턴포스트(WP)는 바이든 인수위가 지난 7일 언론의 바이든 당선인 대선 승리 보도 이후 16일 동안 GSA가 당선인 확정을 미루면서 국가안보 브리핑과 대통령 브리핑을 비롯한 기본적인 정보에도 접근하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에밀리 머피 GSA 청장은 이날 바이든 당선인에게 "트럼프 행정부는 공식 인수인계 절차에 들어갈 준비가 돼 있다"는 내용의 서한을 보냈다. GSA는 미 대통령직 인수법에 따라 당선인을 확정한 뒤 인수인계에 필요한 인적ㆍ물적 자원을 제공하게 된다. 머피 청장은 이 서한에서 GSA가 연방기금에서 700만달러 이상의 자금을 바이든 인수위 활동을 위해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바이든 당선인은 GSA의 발표에 대해 "원만하고 평화로운 정권 이양을 허용하는 조치"라고 평가했다. 바이든 당선인 인수위는 연방정부 당국자들과 회의를 시작할 것이라고 밝혔다.


다만 트럼프 대통령이 대선 패배 소송을 완전히 포기한다고 밝히진 않아 소송전은 계속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에서 "우리의 소송은 강력하게 계속될 것이며 우리는 계속 잘 싸워나갈 것"이라며 "나는 우리가 승리할 것이라고 믿는다"고 밝혔다. 제나 엘리스 트럼프 대선캠프 법률고문도 이날 미시간주의 개표 결과 인증 후 기자회견에서 "주 정부의 인증은 단순한 절차일 뿐"이라며 "우리는 전국 각지에서 선거 부정과의 싸움을 계속하고 합법적인 표만 셀 수 있도록 투쟁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현우 기자 [email protecte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twitter facebook google+
272개 (3/6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관리자님
100
2021.04.15 09:47
관리자님
122
2021.04.15 04:33
관리자님
104
2021.04.15 03:56
관리자님
112
2021.04.06 07:47
관리자님
118
2021.04.05 13:01
관리자님
138
2021.04.03 05:09
관리자님
132
2021.03.29 21:55
관리자님
192
2021.03.11 06:58
관리자님
213
2021.02.18 05:32
관리자님
338
2021.01.10 11:13
관리자님
344
2021.01.10 10:55
관리자님
379
2021.01.10 10:53
관리자님
335
2021.01.10 10:38
관리자님
406
2020.12.18 13:04
관리자님
424
2020.11.24 12:42
관리자님
204
2020.11.24 12:32
관리자님
454
2020.11.04 03:42
관리자님
573
2020.08.31 18:59
관리자님
807
2020.06.29 02:44
관리자님
773
2020.06.23 20:43
관리자님
999
2020.04.25 07:42
관리자님
880
2020.04.20 10:44
관리자님
1031
2020.04.19 11:22
관리자님
1060
2020.03.14 12:42
관리자님
1109
2020.03.14 11:02
관리자님
1021
2020.02.28 08:05
관리자님
1021
2020.02.24 20:45
관리자님
1116
2020.02.17 01:44
관리자님
1100
2020.02.16 10:16
관리자님
999
2020.02.15 01:18
관리자님
221
2020.02.13 08:03
관리자님
1031
2020.02.12 11:32
관리자님
1183
2020.02.09 20:18
관리자님
1027
2020.01.27 10:29
관리자님
1222
2019.09.09 19:13
관리자님
1224
2019.08.07 11:19
관리자님
1262
2019.07.14 08:49
관리자님
1284
2019.07.14 08:43
관리자님
1246
2019.07.14 08:40
관리자님
1077
2019.07.14 08:38
관리자님
1187
2019.07.14 08:34
관리자님
1193
2019.07.14 08:31
관리자님
1192
2019.07.14 08:21
관리자님
1207
2019.07.14 08:17
관리자님
1178
2019.07.14 08:04
관리자님
1381
2019.05.21 06:37
관리자님
1329
2019.05.01 07:48
관리자님
1343
2019.05.01 07:35
관리자님
1286
2019.05.01 07:16
관리자님
1303
2019.05.01 07:15
관리자님
1353
2019.03.26 02:48
관리자님
1398
2019.03.01 10:04
관리자님
1458
2019.02.20 08:43
관리자님
1376
2019.02.17 10:33
관리자님
1404
2019.02.17 10:29
관리자님
1436
2019.02.17 10:21
관리자님
1528
2019.01.31 00:14
관리자님
1520
2019.01.11 09:52
관리자님
1501
2019.01.09 10:03
관리자님
1486
2019.01.09 09:59
관리자님
1447
2018.12.29 08:42
관리자님
1531
2018.12.24 10:20
관리자님
1507
2018.12.24 02:27
관리자님
1628
2018.12.16 10:01
관리자님
1525
2018.12.16 09:47
관리자님
1538
2018.12.13 10:39
관리자님
1488
2018.12.13 10:17
관리자님
1555
2018.12.13 10:09
관리자님
1508
2018.12.13 10:03
관리자님
1699
2018.12.13 09:57
관리자님
1569
2018.12.13 09:54
관리자님
1583
2018.12.13 09:46
관리자님
1594
2018.11.19 14:34
관리자님
1532
2018.10.31 18:11
관리자님
1587
2018.10.25 17:03
관리자님
1615
2018.10.25 09:33
관리자님
1644
2018.10.25 09:31
관리자님
1583
2018.10.25 09:27
관리자님
1608
2018.09.27 07:05
관리자님
1633
2018.09.21 11:44
관리자님
1684
2018.08.14 08:20
관리자님
1692
2018.08.14 08:17
관리자님
1678
2018.08.14 08:11
관리자님
1719
2018.08.14 08:07
관리자님
1634
2018.08.14 08:00
관리자님
2059
2018.08.14 07:53
관리자님
1952
2018.06.15 03:41
관리자님
1845
2018.06.15 03:39
관리자님
1886
2018.06.13 06:42
관리자님
1926
2018.06.12 08:06
관리자님
2002
2018.06.10 08:58
관리자님
1847
2018.06.10 08:51
관리자님
1901
2018.06.08 10:04
관리자님
2092
2018.06.07 11:42
관리자님
1919
2018.06.03 18:49
관리자님
1883
2018.05.29 11:51
관리자님
1861
2018.05.29 11:41
관리자님
1894
2018.05.27 09:50
관리자님
1910
2018.05.18 05:33
관리자님
2017
2018.04.28 14:13
관리자님
1923
2018.04.28 04:38
관리자님
1976
2018.03.13 23:46
관리자님
2196
2018.03.13 11:06
관리자님
2038
2018.03.11 20:13
관리자님
2104
2017.07.22 10:35
관리자님
2183
2017.07.22 10:33
관리자님
2408
2017.05.11 00:37
관리자님
2121
2017.04.23 07:22
관리자님
2279
2017.04.22 05:57
관리자님
2258
2017.04.16 11:57
관리자님
2126
2017.04.15 12:59
관리자님
2213
2017.04.14 11:31
관리자님
2120
2017.04.14 11:29
관리자님
2217
2017.04.13 07:43
관리자님
3113
2017.03.31 16:05
관리자님
2493
2016.12.10 11:29
관리자님
1525
2016.09.17 10:13
관리자님
1335
2016.09.07 08:06
관리자님
1529
2016.08.31 14:28
관리자님
1295
2016.08.26 18:52
관리자님
1357
2016.08.26 04:56
관리자님
1316
2016.08.18 12:56
관리자님
1291
2016.08.10 08:32
관리자님
1255
2016.08.05 01:30
관리자님
1315
2016.08.05 01:25
관리자님
1477
2016.08.05 01:15
관리자님
1352
2016.07.30 09:51
관리자님
1273
2016.07.30 09:47
관리자님
1189
2016.07.17 06:19
관리자님
1177
2016.07.16 19:28
관리자님
1181
2016.07.15 02:15
관리자님
1125
2016.07.15 02:10
관리자님
1142
2016.07.15 02:07
관리자님
1126
2016.07.15 02:04